올해 송당리마을제 신과세제 6일 송당본향당서 재현
올해 송당리마을제 신과세제 6일 송당본향당서 재현
  • 고시연 기자
  • 승인 2020.02.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윤수 회장과 회원들 집전
마을주민들 본향당에 모여 한 해 운수 점쳐
신과세제 재현 모습.
신과세제 재현 모습.

제주문화예술재단(이사장 직무대행 김가영)6일 오전 9시부터 송당본향당에서 제주도 무형문화재 5송당리마을제신과세제를 재현한다고 5일 밝혔다.

신과세제는 송당리 마을주민들이 새해를 맞아 마을의 수호신인 본향당신에게 문안을 드리고 한 해의 무사안녕과 풍요를 기원하는 공동체 제의다.

이날 굿은 제주칠머리당영등굿보존회 김윤수 회장과 회원들이 집전하며 마을주민들이 본향당에 모여 신에게 제물을 올리고 한 해의 운수를 점친다. 또 송당 마을주민들은 신과세제를 찾는 관람객을 위해 닭메밀칼국수를 직접 만들어 대접할 예정이다.

한편 송당리마을제의 4대 당제로는 음력 113신과세제’, 음력 213영등제’, ‘음력 713일 마불림제’, 음력 1013시만곡대제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