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4·15 총선 제주 3개 선거구 경선 후보 확정
미래통합당, 4·15 총선 제주 3개 선거구 경선 후보 확정
  • 강재병 기자
  • 승인 2020.03.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갑, 구자헌 김영진 장성철...고경실 탈락
제주시을, 김효 부상일
서귀포시, 강경필 허용진
사진 위 왼쪽부터 구자헌, 김영진, 장성철 예비후보사진 중간 왼쪽부터 김효, 부상일 예비후보사진 아래 왼쪽부터 강경필, 허용진 예비후보
사진 위 왼쪽부터 구자헌, 김영진, 장성철 예비후보사진 중간 왼쪽부터 김효, 부상일 예비후보사진 아래 왼쪽부터 강경필, 허용진 예비후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제주 선거구의 미래통합당 경선 후보들이 확정됐다.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지난 1일 4·15 총선 제주지역 3개 선거구의 경선 후보자를 확정 발표했다.


제주시갑 선거구에서는 구자헌, 김영진, 장성철 예비후보가 경선을 치르게 됐다. 고경실 예비후보는 컷오프됐다.


이번 선거를 오랫동안 준비해 왔던 고 예비후보가 경선 후보에도 제외되면서 이변이 연출됐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고 예비후보 측은 경선 후보 탈락과 관련해 “당에서 공식 발표가 있은 후에 입장을 밝히겠다”고 전했다.


제주시을 선거구에서는 김효 예비후보와 부상일 예비후보가 경선을 치른다. 강승연 예비후보는 경선 대상에서 제외됐다.


서귀포시 선거구에서는 강경필 예비후보와 허용진 예비후보가 경선을 치른다. 정은석 전 한국노총 국민은행지회장은 컷오프됐다.


미래통합당 총선 지역구 후보 경선은 100% 국민여론조사 방식으로 진행된다. 제주지역은 이번 주에 경선이 진행돼 다음 주 최종 후보가 발표될 것이라는 예측이 나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