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로 소설가 현길언씨 별세
원로 소설가 현길언씨 별세
  • 고시연 기자
  • 승인 2020.03.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출신 원로 소설가 현길언 전 한양대 국제문화대학 한국언어문학과 교수가 10일 별세했다. 향년 80.

1940년 제주도 서귀포시에서 태어난 고인은 1980현대문학을 통해 등단해 용마의 꿈’, ‘나의 집을 떠나며등 소설집과 4·3 사건을 다룬 장편 한라산등을 남겼다.

해방 이후 이어진 이념 대립의 상처를 휴머니즘을 통해 치유하려는 문학을 구현하고자 했다.

한양대와 제주대 국어국문학과 교수를 역임하며 다수 문학이론서와 인문문화 서적을 펴냈다. 대한민국문학상, 현대문학상, 녹색문학상, 백남학술상, 제주문학상 등을 받았다.

빈소는 서울 강남성모병원 장례식장 10호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3일 오전 930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