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신문협회, 한국신문상 수상작 4편 발표
한국신문협회, 한국신문상 수상작 4편 발표
  • 고시연 기자
  • 승인 2020.03.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신문협회(회장 이병규)2020년 한국신문상 수상작 4편을 선정해 13일 발표했다.

뉴스취재보도 부문 수상작으로는 경향신문의 대법원 사법농단관련 보도와 전북일보의 장점마을 집단 암 발병 보도가 각각 선정됐다. 기획탐사보도 부문에는 한겨레신문의 대한민국 요양보고서 시리즈와 국제신문의 다시 쓰는 부마항쟁 보고서 1·2 시리즈보도가 각각 뽑혔다.

올해 한국신문상 심사는 지난 4일 신문협회 회의실에서 열렸다. 심사위원으로는 이영만 전 경향신문·헤럴드경제 발행인(심사위원장), 김종구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장, 김춘식 한국언론학회장, 류한호 지역신문발전위원장, 박정훈 관훈클럽 총무, 허승호 신문협회 사무총장(간사 겸임)이 참석했다.

올해 한국신문상 공모에는 뉴스취재보도 부문 18, 기획탐사보도 25건 등 총 43건이 응모했다.

시상식은 오는 46일 한국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에서 열리며, 수상자에게는 각 부문별로 상패와 상금 500만원이 각각 수여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