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유나이티드, 스테이 앳 클럽하우스 챌린지 시작
제주유나이티드, 스테이 앳 클럽하우스 챌린지 시작
  • 진주리 기자
  • 승인 2020.03.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훈련 후 20초간 손씻기 후 리프팅 성공 영상 올리기
다음 차례 구단은 울산...“새로운 희망 메시지 싹 틔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모든 것이 멈춰버린 K리그. 이런 상황 속에서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의 축구는 스테이 앳 클럽하우스 챌린지(Stay At Clubhouse Challenge)’를 통해 계속된다.

제주는 외부 접촉을 최소화하라는 한국프로축구연맹의 권고에 따라 코로나19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제주 선수단은 외부 접촉을 피하고, 구단 프런트는 자발적인 재택근무를 통해 사회적 거리두기운동에 동참하고 있다.

아울러 제주는 K리그에 대한 관심이 사그라들지 않도록 온라인과 SNS, 영상 등 팬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한 자구적인 노력도 아끼지 않고 있다. 선수의 세부 정보를 손쉽게 알려주는 제주 선수 알아가기콘텐츠를 비롯해 제주가 스타트를 끊는 스테이 앳 클럽하우스 챌린지가 대표적이다.

제주는 자가격리하는 스포츠 스타들 사이에서 유행 중인 스테이 앳 홈 챌린지K리그 여건에 맞춰 새롭게 접목시켰다. ‘스테이 앳 클럽하우스 챌린지는 클럽하우스 안에서 훈련을 마치고 20초간 손을 씻으면서 리프팅에 성공한 영상을 올리고 다음 차례의 K리그 구단을 지목하는 것이다. 남기일 감독을 비롯해 주민규, 서진수, 박원재가 스테이 앳 클럽하우스 챌린지의 첫 주자로 나섰다. 다음 차례 구단은 울산이다.

남기일 감독은 계속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모두가 지치고 불안한 마음이 크지만 제주는 다양한 시도와 함께 코로나19에 대응하며 하루빨리 팬들에게 돌아가기를 기다리고 있다대한민국 최남단의 제주에서 시작해 전국 방방곡곡으로 새로운 희망의 메시지를 싹틔우겠다고 했다.

 

 

진주리 기자 bloom@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