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철 후보 "국립제주어연구원 설립 추진"
장성철 후보 "국립제주어연구원 설립 추진"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0.04.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호 2번 장성철 후보(미래통합당, 제주시갑)6소멸위기에 처한 제주어를 체계적으로 보전하기 위해서 국립제주어연구원 설립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장 후보는 “2019년은 유엔이 정한 세계 토착어의 해이다. 한편, 유네스코는 2010년판 세계 언어 지도에서 제주어를 네 번째 위기단계로 표시했는데, 노령인구만 제주어를 사용한다는 의미라며 학자들이 이미 진단하고 있듯이, 제주어는 소멸위기의 단계에 이르러 국가기관이 깊이 관여하지 않고서는 해결의 실마리를 찾기 힘들다.”고 말했다.

이어 제주도가 2007제주어 보전 및 육성 조례를 공포한 데 이어 제주연구원 부설 제주학 연구센터를 중심으로 제주어 지키기 운동에 나서고 있다. 그러나, 제주어가 소멸위기에서 효과적으로 벗어나기 위해서는 국가적 차원에서 체계적이고 선도적으로 수행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장 후보는 지방분권 시대에 제주어 보전은 새로운 문화창조와 문화융성의 기틀을 마련하는 기초라는 시각에서, 제주어 보전 사업을 총체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국립제주어연구원 설립이 필요하다.”, “국회에 진출하면, 국립제주어연구원의 필요성과 당위성에 대한 논리 개발과 법적 근거 마련에 착수하겠다.”고 역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