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조 前 JCC㈜ 대표, 고발인 신분으로 경찰 출석
박영조 前 JCC㈜ 대표, 고발인 신분으로 경찰 출석
  • 좌동철 기자
  • 승인 2020.04.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를 직권남용 혐의로 고발한 박영조 전 JCC㈜ 대표가 지난 24일 제주서부경찰서에 출석, 고발인 신분으로 조사를 받았다.

오라관광단지 개발 사업을 추진했던 박 전 대표는 제주도가 법과 조례에도 없는 자본검증을 실시하고, 사업비 3373억원의 사전 예치 요구를 놓고 지난해 12월 원 지사를 직권남용 혐의로 제주지검에 고발했다.

검찰은 경찰에 수사를 지휘했고, 경찰은 4·15 총선이 끝나자 고발인 조사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