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공항공사, 기만적 제2공항 상생방안 용역 중단하라”
“국토부·공항공사, 기만적 제2공항 상생방안 용역 중단하라”
  • 김종광 기자
  • 승인 2020.06.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공항 강행저지 비상도민회의, 2일 성명
제주 제2공항 반대단체가 국토교통부와 한국공항공사에 제2공항 상생방안 용역 즉각 중단을 촉구했다.
 
제주 제2공항 강행저지 비상도민회의는 2일 성명을 내고 “국토부가 최근 제주도의회 '제2공항 갈등해소를 위한 특별위원회와 제주도가 주최하는 토론회에 참여하면서 뒤에서는 제2공항 기정사실화를 강요하는 기만적인 용역을 다시 발주한 사실이 드러났다”고 주장했다.
 
실제로 한국공항공사는 지난달 29일 가종합전자조달시스템(나라장터)에 '공항과 지역사회와의 상생발전 방안 연구용역'을 입찰 공고했다.
 
용역 내용은 제2공항의 추진을 일방적으로 강행한 단계에서 소음대책과 저감대책, 지역주민 맞춤형 보상·이주 계획, 제2공항 건설에 따른 지역산업의 변화적응을 위한 지역민 직업계획 및 주변지역 개발방안 등이다.
 
이들은 “앞에서는 갈등해소를 위한 토론에 참가해 합리적 해결방안을 강구하는 것처럼 위장하며 뒤에서는 강행추진을 전제로 보상·이주 대책을 추진하고 있었다”며 “지역주민과의 대화를 강조하며 뒤에서는 피해지역 주민과 협의도 없이 비밀리에 용역을 추진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국토부와 한국공항공사는 지금 당장 지역주민 간 갈등을 조장하고 지역주민을 우롱하는 불필요하고 낭비적인 용역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며 “제주도 역시 제2공항과 연계한 세금낭비 용역을 중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무어러 2020-06-03 10:47:15
뭐든지 반대만 일삼으면 제주도민은 자자손손 귤나무만 쳐다보고 맑은 공기로 위로삼고 살아야지 뭐.

제주민 2020-06-02 15:46:15
비상도민회의는 무슨 자격으로 제주도민의 안녕과 상생방안 그리고 제주도의 경제 발전을 가로막는 건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