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연동 호텔서 방화 추정 화재…투숙객 55명 대피
제주 연동 호텔서 방화 추정 화재…투숙객 55명 대피
  • 김종광 기자
  • 승인 2020.07.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연동의 한 호텔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투숙객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6일 제주특별자치도 소방안전본부와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26분께 제주시 연동의 한 호텔 10층 객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로 호텔 투숙객 55명이 대피했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불은 침대와 욕조 일부를 태우는 등 소방서 추산 135만원의 피해를 내고 스프링클러가 작동돼 자체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의 현장조사 결과 발화지점은 객실 소파와 욕실로 확인됐다. 경찰은 화재 발생 후 투숙객 A씨(20)가 객실을 빠져나가는 장면을 폐쇄회로(CC)TV로 확인했다.

방화 용의자로 지목된 A씨는 이날 오전 4시20분께 제주시 노형동 대형마트 인근을 배회하다 추적에 나선 경찰에 의해 체포됐다.

경찰은 A씨를 현주건조물방화 혐의로 입건하는 한편, 불을 지른 이유 등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