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산포 어업인들 숙원 활어위판장 오는 9월 오픈
성산포 어업인들 숙원 활어위판장 오는 9월 오픈
  • 김승범 기자
  • 승인 2020.08.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9월 오픈 예정인 성산포항 활어위판장 조감도.
오는 9월 오픈 예정인 성산포항 활어위판장 조감도.

성산포지역 어업인들의 숙원이었던 활어위판장이 오는 9월 오픈할 예정이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해 1월 착공했던 성산포항 활어위판장 건립사업이 오는 9월 완료된다고 2일 밝혔다.

활어위판장은 총사업비 125억원(국비 40억원, 도비 30억원, 자부담 55억원)이 투입돼 지상 4층, 지하 1층, 연면적 5917㎡ 규모로 조성된다.

주요 시설은 활어위판장, 활·선어 판매장, 회센터(식당), 전망대, 전시장, 관람로, 주차장 등이 들어서게 된다.

성산포항 활어위판장이 어업인 소득증대를 비롯해 어획량이 많을 경우 수협의 수매기능을 활용해 안정적 영어활동 유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아울러 방문객들이 싱싱한 활어를 골라 먹을 수 있는 관광어시장형 활어회센터도 조성됨에 따라 성산일출봉 등 주변 관광지와 연계한 어촌 관광자원으로 자리 잡을 것으로 전망된다.

조동근 제주도 해양수산국장은 “성산포항 활어위판장이 개장하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업인들의 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