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마저 제주를 떠나면…
카카오마저 제주를 떠나면…
  • 제주일보
  • 승인 2020.08.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동철 사회부장

드라마 응답하라 1988’ 마지막 회에서 덕선이네 가족은 서울 쌍문동과 작별하고 판교로 이사를 간다. 이삿짐센터 직원은 아무것도 없는 곳에 농사지으러 가느냐고 묻는다. 20년 전 경기도 성남시 판교는 허허발판의 농촌 마을이었다.

지금은 첨단 정보통신기술(IT)을 주도하며 한국의 실리콘밸리로 불리는 판교 테크노밸리가 조성됐다. 이곳의 입주 기업은 1309개에 이른다.

네이버, 카카오, 한글과컴퓨터, NC소프트, 네오위즈, 넥슨, 안랩 등 국내 IT 대표 기업이 들어섰다. 고급 인력이 몰리고 일자리 질이 높다 보니 판교 신도시 집값은 강남을 넘어섰다.

2012년 다음커뮤니케이션(다음) 본사가 제주로 이전했다. 당시 제주특별자치도는 국비와 지방비 감면 혜택을 포함한 입지 보조금 689300만원, 설비투자 보조금 337700만원, 진입로 개설비 33000만원 등 106억원을 지원했다.

제주시 영평동 첨단과학기술단지 내 125600(38000)를 분양해주는 파격적인 혜택도 따랐다.

수도권 기업 제주 이전 1호인 다음은 첨단과기단지에 스페이스닷원(Space.1)에 이어 스페이스닷투(Space.2)를 건립, 큰 그림을 완성했다. 서울 테헤란밸리에 머물던 인재들이 제주에 왔다.

자회사인 다음서비스가 제주에 설립되면서 직원 397명 중 378(95%)이 도민으로 채용됐다.

다음은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를 주도, 제주판 실리콘밸리가 들어설 수 있는 자양분도 제공했다.

국내 메신저업계 1, 포털 2위인 다음카카오는 합병 1주년을 맞아 2015년 회사명을 카카오로 변경했다. 첨단과기단지 본사 사옥과 입구의 돌하르방이 들고 있는 로고는 카카오로 바뀌었다.

그해 카카오는 판교에 사옥을 마련했다. 본사는 제주에 있지만, 카카오 판교오피스에 약 700, 서울 한남오피스에 약 1200명의 임직원이 근무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한 언론매체가 카카오가 제주에서 대다수 인력을 철수한다고 보도하자, 본사 이전 계획과 인력 유출은 없다는 해명자료가 나왔다.

현재 판교역 인근에는 2022년 입주를 목표로 알파돔시티프로젝트 개발 사업이 진행 중이다. 이곳에는 한국을 대표하는 IT기업인 카카오와 네이버, 엔씨소프트가 입주를 준비하고 있다. 지난 4카카오 한곳에 모인다판교 신축 건물 통임차라는 제목하에 기사가 쏟아졌다.

카카오는 제주의 인력 유출과 본사 이전은 없다고 누차 해명했지만, IT업계에서는 결혼은 제주에서 하고, 신혼집은 판교에 마련했다는 얘기가 나돌았다.

지난해 여름 중국 최남단 섬인 하이난(海南)을 방문했다. 하이난과 제주도는 과거 유배지이자 변방의 섬이었다.

하지만 중국의 개혁·개방 정책 이후 하이난은 상전벽해의 변화가 있었다. 하이난 첨단산업단지에는 5세대 이동통신(5G)과 인공지능(AI), 로봇, 드론, 사물인터넷(IoT) 플랫폼 등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 갈 신기술 개발이 한창이다.

그 배경에는 글로벌 기업인 샤오미(Xiaomi)와 화웨이(Huawei), 텐센트(Tencent), 바이두(Baidu)의 연구소와 자회사가 하이난에 둥지를 틀었기 때문이다.

사람과 상품, 자본이 자유롭게 올 수 있다는 제주국제자유도시에서 거꾸로 고급 인력과 외국자본, 상품(IT기술)이 떠나고 있다.

제주는 최적의 입지를 가졌음에도 첨단기술의 집약체인 우주센터를 2001년 전남 고흥군 외나로도에 내줬다. 지역사회의 갈등과 불신 때문이었다. 지금은 제2공항 건설을 놓고 갈등 중이다. 국책사업도 흔들리는 판에 수도권 이전 1호 기업인 카카오가 떠나도 할 말이 없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민 2020-08-29 08:47:11
다 공항 반대파, 그들이 상징하는 텃새(없는사람들이 자존심만 쎔...), 무조건적인 개발반대파들, 제주 녹색당...그들이 제주의 미래를 생각한다고 별의별짓하지만, 그로인해 제주는 고여가고 썪어간다. 일자리 없는 젊은이들은 이를갈면 꼰대들이 빨리 나이들어 가시길 바라는것뿐.

대단하다 2020-08-10 12:03:56
기승전결 제2공항 반대하는 어거지들~~
무슨 내용인줄도 모르고 욕부터 해대냐~
나라에서 하는 일조차 집단이기주의로 어거지 반대하는 모습인데 누가 제주에 신규로 일자리 창출하겠냐
언제 어떤놈이 어거지 쓸줄알고~~
그냥 제주돈 농사특화해라
신사업도 관광객도 다 거부하는 방법 도의회에서 만들어내고 바보들 집합소 죽이 딱딱 맞아떨어짐..ㅈ.

2020-08-09 23:17:57
논리가 빈약합니다. 결국 2공항 촉구가 결론이고 그게 다 국책사업도 제대로 못 받아먹는 바보같은 제주도민 수준 때문이라는 건데. 갈등을 논할거면 정책과 갈등관련된 공부를 더 하십시오. 타지역은 갈등 없는 거 아닙니다.

기사양반 2020-08-09 13:12:55
제주 최적입지?
어떤면에서 최적입지라 하시는지..저는 무식해서.
제2공항이 들어서면 최적입지 되는건가?
제주가 그런 기업이 활동할 수 있는 자산들을 갖고있나요?
도로만 빼주고. 땅만 빌려주면..최적입지?
개발해서. .
부동산 가격 올리면...전부 최적입지?
도대체 제주가 무엇땜에 최적입지지...

2020-08-09 05:59:00
제2공항 이야기 안 나올 수가 없지
국책사업이든 주민숙원사업이든 미래산업이든
죄다 환경이니 뭐니 들먹이며 반대하는 통에
제대로 된 사업들 놓친 거 한 두개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