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하수도 재정건전성 강화 위한 계획 수립
제주도, 하수도 재정건전성 강화 위한 계획 수립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0.09.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본부장 현공언)는 경영관리 효율화와 재정건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하수도사업특별회계 중·장기 경영관리계획(2020~2024)을 수립했다고 16일 밝혔다.

최근 5년 간 재무분석 결과를 살펴보면 요금 현실화율은 201516.0%에서 201919.9%로 소폭 상승했지만, 전국 평균 (48.8%)에 비해 낮다.

재무상태는 BTL사업(임대형 민간투자사업) 상환금과 기존 차입금의 상환으로 부채규모는 감소했지만 하수도 시설투자 증가에 따른 자기자본비율이 5.3% 증가했다.

경영성과에 있어 요금 현실화율은 낮고, 시설투자에 따른 자본비용이 늘어 손실액이 매년 늘고 있는 추세다.

상하수도본부는 향후 주요 투자사업 계획과 재무 전망,경영관리계획을 기초로 하수처리장 증설과 시설 현대화사업, 하수도관망 등 인프라 구축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할 계획이다.

또 향후 경제상황 추이를 보면서 요금 현실화율을 높이는 방안도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