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콕뱅크, 금융권 최초 개인 간 카드결제 서비스 도입
농협 콕뱅크, 금융권 최초 개인 간 카드결제 서비스 도입
  • 김문기 기자
  • 승인 2020.09.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본부장 변대근)는 모바일 간편 뱅킹서비스인 ‘콕뱅크’에 금융권 최초로 사업자등록증이 없는 개인 간 카드결제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28일 밝혔다.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에 따르면 그동안 사업자등록증 없는 개인이 결제를 받을 경우 계좌이체 또는 현금으로만 가능했다.

그러나 콕뱅크에서 페이앱라이트 앱을 설치하면 연간 2400만원(1회 50만원, 월 200만원)까지 별도의 단말기가 없이 언제 어디서든 NFC 터치나 결제 링크(URL) 전달 방식 등으로 카드결제가 가능하고 수수료 우대 혜택도 받을 수 있다.

변대근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장은 “시골 장터나 과수원, 비닐하우스, 국도변 등 현장에서 농산물을 판매하는 영세 농업인들이 손쉽게 카드결제를 받을 수 있어 거래활성화 및 농가소득 증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김문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