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수돗물서 유충 추가 발견...道 원인규명 나서
서귀포 수돗물서 유충 추가 발견...道 원인규명 나서
  • 김두영 기자
  • 승인 2020.10.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속보=서귀포시지역 주택 수돗물에서 유충이 발견된 지(본지 10월 20일자 5면 보도) 하루 만에 같은 상수도를 이용하는 또 다른 주택에서 유충이 추가로 발견돼 행정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20일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서귀포시 보목동에 위치한 주택의 수돗물에서 유충이 나왔다는 민원이 접수됐다.

이날 확인된 유충은 앞서 19일 신고가 접수된 서귀포시 서귀동 주택과 마찬가지로 샤워기에 설치된 필터에서 발견됐다.

유충이 발견된 서귀동과 보목동 주택은 모두 강정 정수장에서 시작해 용흥가압장과 삼매봉 배수지를 거쳐 공급되는 상수도와 연결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상하수도본부가 현장조사를 벌인 결과 강정천과 강정 정수장 여과시설에서 유충이 발견됨에 따라 여과시설을 통과한 유충이 수도관을 통해 각 가정으로 이동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유충 발생 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환경부 역학조사반과 정밀조사를 벌이기로 했다.

또 발견된 유충의 정확한 종을 확인하기 위해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에 검사를 의뢰했다.

상하수도본부 관계자는 “강정 정수장에서 공급되는 수돗물에 대한 수질검사를 벌인 결과 잔류염소 등 12개 항목에서 수돗물 사용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유충이 발견된 여과지와 배수지 시설에 대해서는 긴급 청소를 실시하는 등 도민들이 수돗물을 사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조치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