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청정 제주 1차산품 및 특산물 대전 성황리 열려
2020 청정 제주 1차산품 및 특산물 대전 성황리 열려
  • 김문기 기자
  • 승인 2020.10.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제주 농·수·축·임산물 및 가공품 선보여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방역 수칙 준수하며 '드라이브 스루'로 진행

풍성한 결실의 계절을 맞아 청정 제주 농·수·축·임산물이 한자리에 모인 ‘2020 청정 제주 1차산품 및 특산물 대전’이 31일 성황리에 열렸다.

제주일보 주최로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제주시민복지타운 광장 일원에서 열린 이 행사는 제주의 자연을 담은 농·수·축·임산물과 가공제품, 향토음식, 문화가 어우러지며 도민과 관광객들의 호평을 이끌어냈다.

제주특별자치도 후원으로 마련된 특산물 대전은 제주양돈협회 등 생산자단체와 제주산 원료를 활용한 제품 가공·유통업체 등 12개 업체가 참여했다.

제주의 자연을 담은 감귤을 비롯해 지역 농산물을 이용해 만든 유기농 주스 고소리술, 돼지고기 육포, 찰보리빵, 쉰다리, 오메기술, 땅콩막걸리, 발효식초 등 다양한 상품이 선보였다.

주무대에서 진행된 보말 성겟국과 제주 한우를 활용한 조리 시연 및 시식 행사도 인기를 끌었다.

제주 바다에서 키운 광어와 도다리를 이용한 광어.도다리 식해 외에도 감귤에 양파, 매실, 감식초를 더해 발효한 ‘감귤오색식초’ 부스에도 발길이 이어졌다.

제주산 돼지고기를 이용한 소시지 등 육가공식품과 제주 전통 발효 음식인 ‘쉰다리’ 등 제주에서 생산된 청정 농축산물을 가공한 다양한 제품도 관심을 모았다.

특히 제주 향토음식 전시·체험관 부스도 호응을 얻었다.

관람객들은 빙떡, 옥돔구이, 갈칫국, 성겟국, 자리돔물회, 한치물회, 고기국수 등 제주를 대표하는 7대 향토음식의 특징과 조리 방법도 별도로 소개돼 관람객들의 이해를 도왔다.

체험관에서는 시간대별로 제주 당근 인절미, 깅이죽, 제주 고등어 강정, 빙떡 만들기를 구경하고 시식하기 위해 많은 시민들이 찾았다.

행사 기간 수시로 진행된 경품 추첨 이벤트를 비롯해 라이브가수 공연, 전통무용단 공연, 트로트 가수 축하공연, 이미테이션 가수 공연, 사회자와 함께하는 즉석 이벤트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관람객들에게 인기를 끌었다.

한편, 이날 축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예방 차원에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진행됐다.

<김문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