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그룹, 제주 노인 인공관절수술 3000만원 지원
한라그룹, 제주 노인 인공관절수술 3000만원 지원
  • 강재병 기자
  • 승인 2020.12.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 1060명 2020 워크투게더 캠페인 전개해 기부금 마련
㈜제이제이한라 남규환 대표(오른쪽)와 노인의료나눔재단 김성환 이사장이 17일 노인무릎인공관절수술 지원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제이제이한라 남규환 대표(오른쪽)와 노인의료나눔재단 김성환 이사장이 17일 노인무릎인공관절수술 지원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한라그룹이 제주지역 노인들의 인공관절수술을 위해 개최한 ‘2020 워크투게더’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임직원들이 마련한 기부금을 노인의료나눔재단에 지원했다.


제주에서 세인트포 골프&리조트를 운영하고 있는  ㈜제이제이한라(대표 남규환)는 지난 17일 열린  ‘노인무릎인공관절수술 지원 협약식’에서 한라그룹 임직원 1060명이 참여해 마련한 기부금 3000만원을 노인의료나눔재단(이사장 김성환)에 전달했다.


한라그룹은 ‘우리의 열 걸음이 어르신의 한 걸음이 된다’는 슬로건으로 지난 11월 2일부터 4주간 사회공헌 캠페인 ‘2020 워크투게더’를 전개했다. 임직원들은 워크온(걸음측정) 앱으로 출퇴근, 근무 중 이동, 조깅 등 일상에서 캠페인을 벌였고, 지구 두 바퀴 반에 달하는 약 10만2600㎞를 걸은 것으로 집계됐다.


남규환 제이제이한라 대표는 “나눔은 어려운 상황일수록 더욱 뜻 깊은 것 같다. 부모님 무릎을 건강하게 회복시켜 드린다는 마음으로 그룹 임직원들의 열정을 모았다”는 소감을 전했다.


제이제이한라는 노인의료나눔재단 제주연합회와 함께 지역 노인들의 건강을 위해 돌봄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