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최대 전력수요 사상 첫 100만kW 돌파 전망
제주 최대 전력수요 사상 첫 100만kW 돌파 전망
  • 백나용 기자
  • 승인 2018.0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급능력 전년 대비 14만8000kW증가한 119만6000kW…안정 전력 공급 예측

올해 제주지역 여름철 최대 전력수요가 사상 첫 100kW를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11일 전력거래소 제주지부에 따르면 올해 제주지역 여름철 최대 전력수요는 전년 대비 94000kW 늘어난 1015000kW에 달할 전망이다.

이는 도내 전력수요 역대 최고치로, 2020년 수요 예측치(99kW)2년 앞당긴 수치다.

여름 최대 전력수요는 2015759000kW, 201684kW, 2017921000kW 등 해마다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전력거래소 제주지부 관계자는 제주지역 유입인구와 관광객이 증가세를 보이면서 전력수요도 자연스레 늘어나고 있다또 복합리조트 등 대규모 관광시설과 공동주택 급증세, 전기차 공급 확대 등도 전력수요 증가세를 견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대 전력수요 시 전력 공급능력은 전년 여름 대비 148000kW 증가한 1196000kW.

제주지역 전력 공급능력은 20151068000kW, 2016104900kW, 20171048000kW 등으로 큰 변화가 없었지만 최근 제주시 삼양동 소재 제주LNG복합발전소가 준공되면서 공급능력이 늘었다.

한국중부발전은 현재 경유로 1호를 가동하고 있으며 시운전 중인 2호까지 가동될 경우 공급능력은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공급예비력은 181000kW로 전년 대비 23000kW 증가했다.

조성빈 전력거래소 제주지부 차장은 “7~8월 전력수요 급증에 대비해 전력수급 비상대책을 마련, 돌발 정전사태 등을 대비하고 있다여름철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위해 도민들도 냉방기 온도 높이기 등 에너지 절약에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백나용 기자 nayong@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