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형문화재전수관 민간위탁, 책임만 전가 우려"
"무형문화재전수관 민간위탁, 책임만 전가 우려"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8.11.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가 내년부터 제주시 사라봉 모충사 일대 제주시무형문화재전수회관을 전수자들을 중심으로한 민간위탁을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힌 가운데 이에 대해 운영권을 넘겨주며 활성화 방안에 대한 대안 마련 없이 책임만 전가할 수 있다는 지적.

특히 이곳에서 활동하는 전수자들이 대부분 고령인데다 이수자들 역시 본업을 가진 직장인들로, 민간위탁에 대한 부담감을 가질 수 있다는 점과 함께 이곳이 제대로 활용될 수 있을 것인지 등에 대한 심도 있는 의견을 나눠봐야 한다는게 관련 업계의 중론.

이와 관련 한 이수자는 칠머리영등굿전시관, 제주갓전시관, 제주불교의식전수관이 어떻게 운영되고 있는지 살펴봐야 한다만약 예산도 없이 민간위탁으로 운영될 경우 오히려 건물에 대한 활용이 지지부진해질 수 있다고 설명.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