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지국제병원 출입 여부 놓고 실랑이
녹지국제병원 출입 여부 놓고 실랑이
  • 김문기 기자
  • 승인 2018.12.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시사가 녹지국제병원 개설 허가 여부 결정에 앞서 3일 안동우 정무부지사, 양윤경 서귀포시장과 함께 병원을 처음으로 방문한 가운데 취재진의 출입 여부를 놓고 병원 관계자와 한동안 실랑이를 벌이며 냉랭한 분위기가 연출.

출입 불가 방침을 고수하던 병원측은 사장과의 통화를 요구하는 원 지사의 요청도 거부하다 내부 보고를 통해 기자 2명(영상 1명, 취재 1명)만 병원 내 출입을 허용하기로 결정.

이 과정에서 제주도는 원 지사 방문에 따른 수행원과 취재진에 대한 병원 개방 여부에 대해 병원측과 사전 협의를 거치지 않은 것으로 확인.

<김문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