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독특한 문화 반영한 영어 보완교재 개발
제주 독특한 문화 반영한 영어 보완교재 개발
  • 진주리 기자
  • 승인 2019.12.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영어 교과서 중 유일하게 지역의 독특한 환경과 문화를 반영한 영어 보완교재가 개발됐다.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듣기·말하기 중심 초등영어 보완교재 영어야 혼디놀게 4학년을 개발했다고 18일 밝혔다.

영어야 혼디놀게 4학년은 듣기·말하기 등 음성 언어에 중점을 둔 제주의 환경과 문화를 반영한 보완교재다.

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은 도교육청의 위탁을 받아 지난해 11월부터 이달까지 교재 개발에 나섰다.

교재는 내년 새학기부터 초등학교 4학년을 대상으로 활용된다. e-book이 수록된 CD가 함께 보급되고, QR코드를 활용해 가정에서도 쉽게 모바일로 다양한 동영상과 컨텐츠를 만날 수 있다.

한편 도교육청은 지난 10일부터 17일까지 도내 교사를 대상으로 초등학교 보완교재 현장 활용 설명회를 실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