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가뭄 대비 농업용 수리시설 일제정비
서귀포시, 가뭄 대비 농업용 수리시설 일제정비
  • 김두영 기자
  • 승인 2020.06.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는 매년 반복되는 가뭄피해에 대비하기 위해 농업용 수리시설에 대한 일제정비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서귀포시는 지난해 농업용수 공급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많은 불편을 겪은 지역을 중심으로 농업용수 관로 11㎞를 교체하고, 물을 저장할 수 있는 450t 규모 배수지 4개소를 설치했다.

올해 상반기에는 성산과 표선지역에 2㎞ 농업용수관로를 신설하고 있으며, 하반기에는 사업비 14억원을 투입해 20개 마을, 38개소 대상지역에 6.5㎞ 규모 관로를 정비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서귀포시는 사용 없이 장기간 방치된 지하수 관정에 대해 원상복구를 실시하는 등 용도를 상실한 지하수공으로 인한 지하수 오염을 예방하는데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

또 염분 농도 상승과 용수원 부족으로 매년 심각한 피해를 입고 있는 대정지구에 신규관정 또는 배수지 신설로 농업용수를 공급할 수 있도록 현재 지하수 개발에 따른 영향조사를 벌이고 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가뭄으로 인해 지역 농업인들이 입는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연차적으로 예산을 투입, 농업용수 공급시설을 확충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