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방문형 기억나눔 인지재활 프로그램 운영
가정방문형 기억나눔 인지재활 프로그램 운영
  • 김두영 기자
  • 승인 2020.12.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보건소 중문보건지소 치매안심센터분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장기화로 인한 치매환자들의 사회적 고립을 예방하고 정서적 안정을 돕기 위해 ‘2020 가정방문형 기억나눔 인지재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인지재활 프로그램은 뇌 인지기능이 저하된 치매환자의 기억력, 집중력, 실행력 등 인지기능을 개선하고 중증 치매로의 진행을 지연시켜 독립적이고 능동적인 일상생활을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치매안심센터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주 2회씩 지원 대상자들의 자택을 직접 방문,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서귀포보건소 관계자는 “다양한 인지재활 프로그램을 통해 남아있는 인지기능을 강화, 어르신들의 안정적인 노후생활에 기여하고 치매 악화 방지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