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절 체불임금 우려 36곳 집중 관리
추석절 체불임금 우려 36곳 집중 관리
  • 송용관
  • 승인 2002.09.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6일 추석 대비 체불임금 해소대책을 마련, 오는 19일까지 임금을 체불하거나 체불 가능성이 높은 업체를 대상으로 집중적인 관리에 들어갔다.

시는 이에 따라 건설공사 및 공사.물품대금, 선금, 기성금을 추석 이전에 집행하는 한편 사업 관련 부서별로 사업주.단체 등을 통한 임금 체불 예방지도에 들어갔다.

이에 앞서 제주시가 관내 업체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현재 5개 업체에서 근로자 242명의 임금 10억7800만원이 체불됐고, 31개 업체도 자금난으로 임금 체불이 우려되는 것으로 파악됐다.

한편 시는 이날 임금 체불 및 체불 우려 업체 36곳에 체불임금 해소에 협조해 줄 것을 당부하는 공문을 발송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